대한불교조계종 원각사 대한불교조계종 원각사

 
홈 > 참여마당 > 공지사항
 
작성일 : 17-06-27 14:07
백중영가천도재(우란분절)기도 안내

우란분재는 조상의 영혼을 제 갈 길로 인도하는 천도의 날이요, 효도의 날입니다.

 

[우란분재 (于蘭盆齋)의 의미]

 

우란분재는 지옥에 떨어져 고통을 받고 있는 악도의 중생들을 구제하기 위해 행 해지는 재로서 불교의 5대 명절 가운데 하나입니다. 우란분이란 범어 울람바나(ullambana)의 음역으로우란거꾸로 매어달림이 란 뜻이고, 바나는()’즉 그릇을 뜻합니다. 지옥과 아귀도에 떨어진 중생이 거 꾸로 매달려 고통을 받고 있다는 것을 상징적으로 나타낸 말입니다.

 

우란분절은 음력으로 715일로 백중일(百衆日) 또는 백종일(百種日) 이라고도 하며 일 년에 한 번 지옥문이 열리는 날이므로 선대 조상들의 천도의식을 베풀어 드리는 것입니다. 이 날은 또 절에서 하안거를 해제하는 날로서, 스님들이 자자 (自恣)라고 하여 석 달의 수행을 마치고 자신의 허물을 드러내어 참회하는 날입니 다. 이때 재가자들이 백가지 음식을 장만하여 스님께 공양을 올리고 그 공덕으로 조상들의 천도를 기원합니다.

 

[우란분재유래]

 

우란분재의 역사적 기원은 부처님의 10대 제자 중 신통제일인 목련존자가 지옥에서 고통 받고 있는 어머니를 천도한 데서 유래합니다. 목련존자가 6신통을 얻은 후 돌아가신 어머니 청제부인의 안위를 살펴보니 지옥에서 말할 수 없는 고통을 받고 있었습니다. , 끓는 기름 가마에 튀겨져서 죽었다 살아나거나, 음식을 먹으려면 불로 변해 굶주림에 시달리고 있었습니다. 비탄에 빠진 목련 존자는 부처님께 모친을 구해줄 것을 애원하였습니다. 부처님은 목련존자의 지극한 효심에 감동하여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습니다.

 

네 어머니 죄는 워낙 깊어 한 두 사람의 힘으로는 어쩔 수가 없다. 715일 여름안거가 끝나는 날,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음식물을 발우에 담고 향기로운 기름등불과 촛불등 시주 물을 정성껏 장만하여 시방의 부처님과 큰 스님들께 공양하라. 그 법력으로 지옥 고에서 벗어나 정토에 태어날 것이다.”

이에 목련존자는 백 분의 스님을 청해 재를 베풀었습니다. 그 공덕으로 어머니는 물론 어머니와 함께 지옥에서 고통 받던 여러 중생들이 한 날 한 시에 천도되었다고 합니다.

 

[효의 실천 | 천도의 공덕]

 

우란분재는 부처님과 스님들께 지극한 마음으로 공양을 올려 고통 받는 조상들을 왕생극락(往生極樂)케 하는 효도의 날이요, 조상의 영혼을 제 갈 길로 인도하는 천도이요, 효도의 날입니다.

 

부처님께서는 출세간효(出世間孝)를 강조하셨습니다. 대부분의 인간들은 끊임없이 탐욕과 성냄 그리고 어리석음의 노예가 되어 한 세상을 무한한 집착 속에 살다가 삶을 등지는 탓에 사후(死後)에도 제 갈 길로 못가고 가족들의 주변을 서성댑니다. 이 같은 이유로 해서 살아생전 깨우치지 못한 영혼을 위해 사후에 나마 진리를 깨우치도록 끊임없이 제사를 올리는 것입니다. 그 같은 제사 가운데 특히 1년에 한 번씩 갖는 우란분재는 부처님의 가르침에 따른 대 우주적인 재인만큼 그 공덕은 무량하다 하겠습니다.

 

부모가 선업을 지으면 자손들에게까지 그 음덕이 전해지고 자손들이 공덕을 지으면 자신들의 홍복을 누림은 물론 선망 부모들에게까지 그 복들이 겹쳐집니다.

원각사 모든 불자들은 우란분재<백중영가천도재>를 맞아 평소에 못 다했던 돌아가신 선망부모 또는 선조들 그리고 다생겁래 인연 있는 모든 영가들에게 효도와 아울러 무한한 감사로 움을 일깨우고 정성껏 공양공덕을 쌓도록 합시다.

 

[원각사 우란분재 백중영가천도재 49일 기도 일정]

입재 : 717일 월요일 오전 10/ 초재 : 725일 화요일 오전 10

2: 81일 월요일 오전 10/ 3: 88일 화요일 오전 10

4: 815일 화요일 오전 10/ 5: 822일 화요일 오전 10

6: 829일 화요일 오전 10/ 회향 : 95일 화요일 오전 10

<탄현동법당과 식사동법당에서 동시에 봉행 합니다>